해외/Brunei2019. 6. 19. 03:03
반응형


 재래시장, 타무 키앙계 (Tamu Kianggeh)

[브루나이 반다르스리브가완 여행]


반다르스리브가완 키앙계강의 수로를 건너 숙소인 쥬빌리호텔로 가는 도중에 재래시장이 있다.  

현지인의 삶을 관찰하거나 동남아의 저렴한 과일을 맛보기 위해서 현지의 시장을 한번쯤은 둘러보곤 하는데,

숙소 근처에 재래시장인 타무 키앙계가 있어 오가며 몇 번을 들른 곳이다.   






재래시장 타무 키앙계의 운영시간은 8:00 - 17:30까지이다. 

동남아의 재래시장에 비해 깔끔한 편이며, 시끌벅적하지 않고 조용했다. 

시장은 시끌벅적해야 시장같은데 조용하니 사진 찍는것도 조심스럽다.ㅠㅠ


전체적으로 외국인 관광객이 별로 없는 곳이라 재래시장도 거의 대부분 현지인만 보인다.





@ 타무 키앙계 [브루나이 반다르스리브가완 여행]


하루종일 앉아 있는 것이 지루한지 손님들이 없을때면 

핸드폰을 보며 무료한 시간을 달래곤 한다. 





@ 타무 키앙계 [브루나이 반다르스리브가완 여행]




과일, 야채 등에 가격표가 붙어있지 않아, 

흥정하는 재미가 있을 것 같다. 






음식을 파는 곳도 있다. 

생선, 목공, 수공예품, 기념품 등도 판다고 하는데 구석구석 돌아보지 못했다. 







개도 보이고 길냥이가 혹시 남은 음식을 주기를 기다리는지 

더위를 피해 그늘 밑에서 쉬고 있다. 





@ 수북히 쌓인 바나나 [브루나이 반다르스리브가완 여행]


동남아 시장을 둘러보면 의외로 사진과 같은 크기의 바나나가 별로 보이지 않는데,

이곳은 쌓아놓고 팔고 있었다.^^






동남아의 인기 과일인 망고, 두리안 같은 과일을 기대했는데, 

그런 과일들은 보이지 않고, 우리에게 친숙한 과일인 

바나나, 파인애플, 수박 같은 과일들이 눈에 많이 띈다.^^






순해 보였던 브루나이인의 따스한 미소가 아름답다.



재래시장 타무 키앙계는 시장 규모도 크지 않고, 물건 종류도 다양하지 않아 아쉬웠다.

참고로, 브루나이는 가동 야시장이 인기가 있는 것 같다.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느나라이건..시장풍경은 정겨워요.
    잘 보고 갑니다.^^

    2019.06.19 0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ㅇ어느나라나 무료할때 핸드폰 보는건 같은거 같아요 ^^
    흥정하는 재미도 꽤 있을꺼같습니다. 저도 홍콩 옥파는 곳 가서 흥정했는데
    그게 또 매력이더라고요 ^^

    2019.06.19 09:53 [ ADDR : EDIT/ DEL : REPLY ]
  3. 마지막 사진 정말 예뻐요. 미소가 아름다운 여인인요.

    2019.06.19 10: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재래시장이어서 그런지
    과일들이 엄청 많네요
    어느나라든 정겨운 재래시장입니다.. ^^

    2019.06.20 07: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와 정말 바나나가 산처럼 쌓여있네요,,,,
    여기도 이젠 휴대폰 없으면 생활이 안될것 같네요 ^^

    2019.06.21 0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역시 어느나라에 가도 재래시장에서는
    그곳의 사람사는 삶이 고스란이
    묻어있는 정겹고 아름다움인것
    같습니다..
    덕분에 좋은곳 잘 보고 갑니다..

    2019.06.21 15: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시장 현지 느낌이 생생하게 전달되어 오네요.
    정겨운 시장의 모습과 강아지도 고양이도 여유를 느끼는 시간이네요.

    2019.06.22 09: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시장이 깔끔하다는 인상이 드네요
    즐거운주말되세요

    2019.06.22 18: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