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카페,디저트

밀가루 0%빵! 종로 익선동 비건 카페 '라미스콘'

반응형

 


 

익선동 비건 베이커리 카페 

'라미스콘'

 


 

점심 식사를 하고, 소화를 시킬 겸 걸어간 곳은 서울에서 가장 핫 한 동네 중 한 곳인 익선동!

주말이면 미어터지는 곳이지만, 평일은 그나마 괜찮다. 

커피 한잔하려고 들어간 카페가 요즘 익선동에서 핫한 카페라 빈자리가 없다. ㅠㅠ

익선동 골목을 빙빙 돌다가 통유리 안으로 먹음직스러운 베이커리가 진열된 카페가 유혹의 손길을 내민다. 

 

 

카페 상호는 라미스콘!

예전부터 익선동을 오가다 카페 안에 진열된 맛있어 보이는 베이커리에 시선이 가던 곳이다. 

라미스콘은 익선점 뿐만 아니라 청담점, 샤로수점도 있다. 

 

 

반응형

빈티지한 출입문을 들어서면...

 

 

한쪽은 전면과 천장이 통유리로 되어있어 채광이 좋고, 탁 트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고

한쪽은 한옥을 개조했는데 아늑한 분위기를 만든다.  

물론, 손님이 많을때면 공간이 넓지 않고 테이블 간격이 좁아 아늑한 분위기를 느끼기 어려울 수도 있다.

 

 

라미스콘으로 끌어들인 창가에 진열된 베이커리!!

정말 먹음직스럽게 진열을 잘해 놓았다. 

진열된 베이커리는 진열용이라 판매용으로 잘못 알고 손을 대면 안된다.

 

 

판매용 스콘은 따로 진열이 되어있다. 

식사 한지 얼마 안돼서 가장 작은 스콘을 골랐다. 

밀가루 0%인 빵이라고 하니 밀가루 없이 빵 맛이 좋을까 하는 의문이 든다. 

밀가루 대신 100% 통곡물만 사용한다고 한다.

 

 

선인장이 진열되어 있는데 판매용이다.

카페에서 선인장을 판매하다니 독특하다.  

 

 

스콘은 단단한 편이라 스테이크 썰듯 칼로 썰어 먹어야 한다.

칼로 썰어 겉보기에는 딱딱하고 퍽퍽할 것 같은데 의외로 퍽퍽하지 않고 묵직하게 씹히는 식감이 좋다. 

가장 작은 사이즈라 한입에 쏙 들어가 금방 먹을 것 같지만, 밀도가 높아 묵직하게 씹히고 

견과류가 들어가 고소하며 씹을수록 달콤함이 입안에 가득 퍼지는 맛이 좋다. 

크기는 작아도 묵직해서 스콘 2~3개를 먹은 것 같은 느낌이다.

나중에 알고 보니 비건 스콘이다. 비건 스콘이라 호불호가 갈릴 수 있지만,

생각보다 맛있어서 평소에 스콘을 좋아하는 편도 아닌데, 먹고 나오니 다시 생각나게 만드는 스콘이다.

가격 1,500원

 

 

카페모카 라떼는 특이하게 작은 잔에 추가로 에스프레소가 담겨나온다.

에스프레소는 카페모카 라떼 컵에 믹스한 후 잘 저어 먹으면 된다.

카페 모카는 초콜릿 원액을 부어 넣은 듯 진한 초콜릿색이 보인다.

단맛이 있지만 일반적인 카페 모카처럼 달지 않고, 코코아에 달달한 모카를 섞은듯한 진한 맛이 난다.

걷다가 더워 당이 떨어질 때쯤 마시면 정말 괜찮을 것 같다.^^

가격 5,800원

 

음료, 스콘, 분위기도 괜찮았던 익선동 라미스콘이다. 

 


위치 : 서울 종로구 돈화문로11나길 25

전화: 02-765-9562  

영업시간 : 12:00-22:00 (매일)

주차: 주차불가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