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서울

양재시민의숲 늦가을 풍경 (서울 가볼만한곳, 서울 단풍구경갈만한곳)

반응형

 

 

 

양재시민의숲 늦가을 풍경

[서울 가볼만한곳, 서울 단풍구경갈만한곳]

 

양재시민의숲은 신분당선 양재시민의 숲역이 생기면서 접근이 더 쉬워졌다.

판교에 볼 일이 신분당선을 이용해 가끔씩 지나치면서 한번쯤 내려 공원을 둘러보고 싶었으나,

게으름은 항상 빠듯한 일정을 스스로 만들어 버렸고, 이곳에 방문할 기회를 쉽게 허락하지 않았다. 

늦가을이 지나가기 전에 꼭 방문해야 겠다는 마음을 먹고 시간을 비워두니 방문할 기회가 생겼다.

 

양재시민의 숲역에서 내려 걸어가니 늦가을 보다는 초겨울에 가까운 느낌이다.

어느정도 걸으면 몸이 더워져야 하는데 한기가 계속 느껴진다. 

    

 

 

 

 

 

 

 

다른 공원에 비해서 유난히 많이 떨어진 낙엽들을 보니 쓸쓸함이 더욱 느껴진다.

직장인(?)들이 점심시간을 할애하여 가을의 끝자락을 즐기고 있다.

  


 

 

 

 

 

 

하루가 다르게 모습을 달리하는 은행나무..

절정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나 며칠후면 붙어있는 단풍보다 떨어진 것이 더 많을지도...

   

 

 

 

 

 

 

 

이쁜 단풍을 하나주워 의자 모서리에 꼽고 나만의 사진놀이를 즐겨본다. ^^

 

 

 

 

 


 

 @ 낙엽 [서울 가볼만한곳, 서울 단풍구경갈만한곳]

 

 

 

 

 


 

 

 

 

 단풍 사이로 들어오는 햇살을 받아 단풍이 유난히 고왔던 곳.

그 모습이 마냥 좋았던지 시간을 할애하게 만든다.

 

 

 

 

 

 

 

 

 낙엽이 떨어진 공원은 아름다운 휴식공간을 제공한다.

 

 

 

 

 

 

 

 

 붉은 단풍의 터널을 걷는것도 늦가을에 놓쳐서는 안될 것 중에 하나...

아름다운 늦가을이 지나기 전에 최대한 많이 걸어보고 싶다.^^

 

 

 

 

 

 

 

 

 떨어진 낙엽은 황금빛 대지를 만들기도 한다. 

 

 

 

 

 

 

 

  @ 단풍 [서울 가볼만한곳, 서울 단풍구경갈만한곳]

 

 

 

 

 

 

 

 

코스프레를 한 사람들이 사진을 찍으러 단체로 공원에 왔다.  

이날의 보너스이다.^^  

 

 


 

 

 

 

 

 

 

 

 

 

 

 

누군가 풍경이 아름다워 사진을 찍는 것처럼 나도 그 위치에서 사진을 찍어본다.


 

 

 

 

 

 

 

가을은 사색의 계절, 내가 사색을 하기 때문일까! 남들도 사색을 하는 것처럼 보인다.^^


 

 

 

 

 

 

 

어느 유명한 호텔벤치 부럽지 않은 양재시민의숲 벤치..

늦가을이 주는 특권이다.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