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인천/경기도2020. 9. 28. 17:41
반응형



오산 물향기수목원 소경

[경기도 가볼만한곳]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시기인 9월은 시정이 가장 좋은 달로

일년중 가장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는 달이다.

집에 있으면 눈에 아른거리는 맑고 푸른 하늘이 엉덩이를 들썩이게 만든다. 

코로나로 인해 여행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힘든시기지만, 

푸른 하늘의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고 오산 물향기수목원으로 출발했다.




 


대부분 평일에 찾아 한가로운 모습만 봐왔는데 주말에 찾으니 차가 꼬리에 꼬리를 문다.  

2년만에 찾았는데 그동안 사랑을 더 많이 받은것 같기도 하다.


동물과 새 모양으로 나무들을 다듬어 놓은 토피어리원을 시작으로 

물향기수목원 산책에 들어갔다. 





@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


봄처럼 꽃이 풍부한 시기는 아니지만, 물에 서식하며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는 꽃들이 아름답다.

아지랑이 올라오듯이 핀 노란꽃은 그중에 내가 뽑은 베스트!!






낮잠에 빠진 오리!

낮에는 햇빛이 따갑기도 하지만, 

그늘에 들어서면 솔솔 불어오는 바람에 잠시 낮잠을 즐기고픈 계절이기도 하다. 





@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





@ 온실안 원숭이 조형물 [경기도 가볼만한곳]


2년만에 찾은 온실은 좀 더 세련되어진 느낌이다.

화초와 나무, 인공물 곳곳에 정성이 가득담겨져 

그냥 지나가지 못하게 하고 시선을 멈추게 만든다. 






 물향기수목원에서 가장 아름다운 길로 내가 뽑은 메타세콰이어길!!

가을이면 황금빛으로 물들어 더 아름답겠지~





@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


카메라에 담긴 누군가의 뒷모습이 행복해보인다.^^





열심히 왔다갔다 하더니 무언가 발견한 청솔모!

밤이었구나~






이름이 물향기수목원이라 그런지 여러개의 연못이 조성되어 있고 

다양한 수생식물들을 볼 수 있다. 






포스가 대단했던 고목!

오랜 세월이 느껴지는 나무는 이곳의 터줏대감인듯 무게감을 자랑한다.






한가로워 보이지만, 많은 사람의 시선을 받았던 오리!!

거북돌위에 올라간 오리의 사진을 담고 나서 물에 비친 오리의 반영도 제대로 담았어야 하는데.. 아쉬움이 남았다.

부지런히 사진을 찍어야 사진 감각도 유지되는데 가끔씩 사진을 찍으니 사진 감각이 점점 안 좋아지는듯. ㅠㅠ

날씨도 점점 좋아지니 부지런히 카메라들고 다녀야 할 것 같다. 






여러개 모아놓으면 오묘하고 독특한 느낌이 이쁜 댑싸리!!

늦가을이면 색이 변하는 인기 식물이다.^^






오후의 따사로운 햇살을 받아 자체발광(?)하는 강아지풀!






가끔씩 방문 할 때마다 업그레이드 되어가는 오산 물향기수목원!

처음에 왔을때는 넓기만하고 별다른 특징이 없는 황량한 느낌까지도 들었는데 

지금은 곳곳이 아름답게 변해있는 모습이다. 

이곳을 방문하는 많은 사람들을 보며 물향기수목원이 점점 더 사랑받고 있다는 느낌이 받았다.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멀지 않은곳에 멋진곳이 있다니 놀랐어요.
    청솔모가 밤을 들고가고, 오리가 낮잠을 자는 곳
    친환경적입니다.^^

    미리 추석입니다.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

    2020.09.28 20:03 [ ADDR : EDIT/ DEL : REPLY ]
    • 산책하기 좋은 계절이니 시간되실때 가보세요~ 간식꺼리 준비해서 가시면 더 좋습니닸^^

      2020.09.30 20:49 신고 [ ADDR : EDIT/ DEL ]
국내/인천/경기도2018. 11. 10. 11:17
반응형


오산 물향기수목원 단풍

[경기도 가볼만한곳]


유난히 더웠던 여름에 가을이 빨리 오기를 손꼽아 기다렸는데

막상 가을이 오니 시간이 왜 이리 빨리 흐르는지.. 어느새 가을의 끝자락이다. 

아름다운 가을이 지나가기 전에 조금이라도 더 느끼기 위해 오산 물향기수목원을 찾았다. 

수목원은 시간이 흐를수록 울창해지는데 오랜만에 찾는 곳이라 

더 멋스러워진 모습을 상상하며 다가갔다.  


입장료는 단지 1,500원. 수목원을 좋아해서 여러곳을 가봤지만

이렇게 저렴한 곳이 있었을까 싶을 정도로 저렴하다.


물향기수목원 입구를 들어가 처음 마주한 곳은 토피어리원.

나무들을 동물과 새 모양으로 다듬어 놓은 정원이 이색적이다.  

어른들도 물론 좋아할 만한 장소지만, 수목원 보다는 놀이동산에 관심이 더 많은 

아이들에게도 흥미로운 장소이다. 






넓은 대지라 어떻게 도보여행을 할지 모르겠으면, 추천루트를 따라 이동하면 된다. 

반시계 방향으로 이동하는 도중에 새소리도 간간히 들리고 자연의 냄새가 마음을 상쾌하게 한다.

쌓였던 스트레스가 자연속에서 어느정도 치유되는 느낌이라고 할까~





@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






처음 왔을 때가 언제였는지... 처음 왔을 때 규모만 크고 썰렁한 느낌도 들었는데 지금은 다르다. 

울창해진 수목원의 자연이 예전의 느낌을 상쇄시킨다. 

수목원 곳곳에 벤치가 마련되어 있어 걷다가 힘들면 쉬어가기도 좋고 피크닉 장소로도 괜찮은 것 같다.





@ 억세 [경기도 가볼만한곳]






미니 동물원이 있어 염소, 닭 같은 동물들의 생활 모습도 볼 수 있고

물에서 노니는 황금빛 잉어들도 관찰 할 수 있다. 





@ 메타세콰이어길 [경기도 가볼만한곳]



수목원에서 가장 아름다웠던 길은 단연 메타세콰이어길인듯 싶다.

쭉쭉빵빵 시원하게 뻗은 나무 사이로 걷는 길은 가을의 정취를 물씬 느끼기에 충분하다.

메타세콰이어길은 담양이 유명하지만, 굳이 담양까지 멀리 가지 않아도 가까운 곳에서 

충분히 그 멋을 느낄 수 있다. 










수로를 가로질러 만들어진 목조다리는 

직선이 아니고 곡선의 미가 있어 그 나름대로 운치가 있다. 






지인들과 같이 수목원을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니 

지인과 같이 왔다면 더 좋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좋은 것을 보면 혼자만 즐기는 것이 때때로 아쉽기만 하다. 






메타세콰이어길을 보고 담양 메타세콰이어길이 생각났는데, 걷다보니 대나무 숲도 있다. 

대나무 숲도 담양을 생각나게 만드는 매개체이다. 

길이는 짧지만 여름에 걸으면 시원할 것 같다. 





@ 단풍





@ 강아지풀






자연적으로 조성된 곳도 많지만, 

인공적으로 다듬어 놓은 모습도 시선을 붙잡는다. 








담쟁이가 영화에 나오는 장면처럼 

뭔가 의시시하면서 판타스틱하다고 할까~

밤에 보면 좀 무서울 것 도 같다.^^





@ 메타세콰이어길



수목원을 한바퀴 도니 막바지에 메타세콰이어길이 또 기다리고 있다. 


2~3시간 정도면 둘러볼 수 있는 오산 물향기수목원은 

단풍으로 오색찬란할 때면 다시 찾고 싶어질 것 같다.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멋진 가을빛입니다.
    ㅎㅎ

    잘 보고 가요^^

    2018.11.10 1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작년 여름에 다녀왔던 수목원입니다
    여름보다 가을풍경이 더 아름다운 것 같아요
    멋집니다.. ^^

    2018.11.11 08: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메타세콰이어길의 단풍든 메타세콰이어도 벽을 타고 자란 담쟁이식물도 넘 아름답게 물들고 판타스틱 엘레강스하네요.

    2018.11.11 1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오옹....사진이 너무 감성적입니다.
    저도 저 메타세쿼이아 길을 걸어보고 싶군요.

    2018.11.11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도 가본적이 있는데 정말 산책하기 좋은 곳이더군요
    오랫만에 큐빅스님 사진 스타일이 반갑습니다 ^^

    2018.11.12 2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물이 깨끗한게 좋네요.
    이런 저런 부유물질들이 있기도 한데...

    2018.11.13 1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가봐야겠네여 친구집이랑 생각보다 가까운곳인데.

    2018.11.18 21: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국내/인천/경기도2012. 10. 22. 07:31
반응형

  

오산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서울근교 당일여행/경기도 수목원]

 

4-5년 만에 오산 물향기수목원을 찾았다.

그 전에 왔을 때 보다 더 울창해진 숲을 기대하며,

물과 나무와 인간의 만남을 주제로 하는 물향기수목원에서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느껴보기로 했다.

 

 

 

 

 

 

  

입구에서 시계방향으로 물향기수목원 여행을 떠나기로 했다.

발걸음이 처음 마주친 곳은 덩쿨로 이루어진 터널..

햇빛을 피해 의자에 앉아 호젓하게 음악을 듣거나 책을 읽으면 좋겠다는 느낌을 받았던 곳..

 

 

 

 

 

 

 

꽃의 향기에 취해 날아든 나비가

날개를 펼치며 화려한 날개를 뽐내고 있다.

 

 

 

 

 

 

 

물향기수목원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 장소..

길 양옆으로 쭉쭉뻗은 나무사이의 흙길로 걷는 느낌이 상쾌하다.

도시의 찌든때로 허약해진 기가 다시 활력을 찾는 느낌이다.

자연은 인간에게 많은 것을 선물해 주는듯...

 

 

 

 

 

 

 강아지풀, 오산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서울근교 당일여행/경기도 수목원]

 

 

 

 

 


 

 

숲속에 만들어진 길이 묘한 신비감을 준다.

길을 따라 들어가면 왠지 나무들이 눈을 뜨고 움직일 것 같은...

판타지 영화를 너무 많이 봤나!!..^^

 

 

 

 

 

 

 

 가을은 점점 깊어가고 끝자락에는 그 화려함을 불태운다.

유난히 더웠던 여름이기에 가을이 빨리 왔으면 바랬지만...

짧은 가을이기에 지금은 가을을 영원히 붙잡고 싶다.

 

 

 

 

 

 

  억새, 오산 물향기수목원 [경기도 가볼만한곳/서울근교 당일여행/경기도 수목원]

 

 

 

 

 

 

 

푸르름의 기운은 뇌와 허파로 들어가 기분이 좋아지게 만든다.

잠시 시간을 내면 이런 기분을 느낄 수 있는데 다들 바쁘게 사는지...  

 

 

 

 

 

 

 

 

 

 

이름 모르는 꽃들이 길 옆으로 화사하게 모습을 드러낸다.

화려한 꽃들은 눈을 붙잡고 놔주질 않는다.^^

 

 

 

 

 

 

 

소풍나온 아이들은 자연이 주는 풍요로움과 아름다움을 배우는듯...

 

다소 관리가 안되는 것 같은 느낌도 받았지만,

물향기수목원에서 가을의 정취를 느끼며 걷는 길은

나약해진 삶에 활력소를 나누어주었다.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모처럼 여행 갔는데
    사진 한 장 편히 못 찍었네요.
    사람들을 이끌고 갔기 때문에
    신경쓰느라...ㅠㅠ
    어제 양주 일대를 돌았거든요.

    2012.10.22 08:44 [ ADDR : EDIT/ DEL : REPLY ]
  3. 알 수 없는 사용자

    오산에 이런곳이 있다니..
    몇일전 소풍갔다왔거든요 지금은 위험하지만 임진각으로..
    여기 알았다면 여기 갈껀데 아깝네요 ^^ 넘 이쁘다 ^^

    2012.10.22 09:02 [ ADDR : EDIT/ DEL : REPLY ]
    • 숲의 느낌이라 산책로는 좋은데
      좀 썰렁해요..

      2012.10.22 10:04 [ ADDR : EDIT/ DEL ]
  4. 덕분에 좋은곳 잘 알아 간답니다~
    즐거운 한 주를 보내세요~

    2012.10.22 09: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알 수 없는 사용자

    너무너무 아름다운 꽃들이에요..^^
    덕분에 눈이 호강합니닷..!!

    2012.10.22 10:13 [ ADDR : EDIT/ DEL : REPLY ]
  6. 한적하니 조용한 산책을 즐기시는 분들에게 참 좋은 곳 같아요~
    기분좋은 한주로 출발하시기 바래요^^

    2012.10.22 1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ㅎㅎㅎ 정말 환타지영화를 너무 보신듯! ^0^ ;;;
    물향기 수목원에서 맡는 물향기는 어떨지 궁금해집니다~ ㅎㅎ

    2012.10.22 1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신나는 한주를 만드세요!
    잘 보구 갑니다!

    2012.10.22 1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정말 걷고 싶어지는 길이네요~

    2012.10.22 16: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도 언제 기회되면 한번 가보고 싶네요..ㅎ
    잘보고 갑니다~

    2012.10.22 17:25 [ ADDR : EDIT/ DEL : REPLY ]
  11. 알 수 없는 사용자

    너무너무 괜찮은 곳이네요^^
    저도 가보고 싶어요.ㅎ

    2012.10.22 21:20 [ ADDR : EDIT/ DEL : REPLY ]
  12. 가을을 느끼기에 좋은 곳 같아요^^

    2012.10.22 21: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이곳 다녀온지 벌써 몇년 지났군요
    화창한 화요일은 화이팅하세요~~

    2012.10.23 07: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알 수 없는 사용자

    너무너무 좋은 곳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2012.10.23 08:49 [ ADDR : EDIT/ DEL : REPLY ]
  15. 사진만으로도 왠지
    제 뇌와 허파로도 푸르름이 전달되는 것 같아요! ㅎㅎ
    기분 좋아지는!!

    2012.10.23 10: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기분좋은 하루를 보내세요!
    잘 보구 간답니다!

    2012.10.23 16: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가을향기 그윽하네요.
    잘 보고가요

    2012.10.23 1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알 수 없는 사용자

    와~! 사진이 너무 멋지네요..
    꽃이 살아있는 듯 합니다.

    2012.10.24 01:56 [ ADDR : EDIT/ DEL : REPLY ]
  19. 알 수 없는 사용자

    오늘도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래요~

    2012.10.24 09:56 [ ADDR : EDIT/ DEL : REPLY ]
  20. 알 수 없는 사용자

    평온한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2012.10.24 11:14 [ ADDR : EDIT/ DEL : REPLY ]
  21. 홈 아름답다

    2015.05.08 11:3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