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충청도2014. 7. 26. 11:28
반응형

  

갯벌에 있는 부상탑이 독특한 곳, 안면암

[안면도 가볼만한곳]

 

안면도 여행의 막바지로 들른 곳은 안면암이다.

1998년 안면도 해변가에 지은 절로 비록 오래된 사찰은 아니지만,

경관이 아름답기로 입소문이 난 곳이라 안면도에 가면 가봐야 할 목록에 넣어둔 곳이다.

 

 

 

 

 

 

 

구불구불한 시골길을 차로 5분 정도 달렸을까! 7층으로 구성된 호리호리한 탑이 눈에 들어온다.

한국적인 느낌이라기 보다는 일본 교토의 유명한 사찰인 기요미즈데라의 탑이 연상된다.

아무튼 우리나라에서는 보기힘든 독특한 형태의 탑이다.

 

 

 

 

 

 

 

안면암을 들른 가장 큰 이유는 무인도 사이의 갯벌에 만들어진 부상탑을 보기 위해서다.

무인도까지 연결되어 있는 다리는 나무로 만들어져 있는데

썰물때에 방문하면 무인도까지 걸어서 갈 수 있으므로 시간을 잘 맞추어야 한다.  

 

 

 

 

 

 

 

밀물때에 카약을 즐길 수도 있나보다!!

카약은 바다물이 밀려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100여 미터에 이르는 부교를 걷너니 부상탑이 가까이 보이기 시작한다. 

2개의 무인도는 여우섬이라고 부른다. 

 

 

 

 

 

 

 @ 부상탑 [안면도 가볼만하곳]

 

 

멀리서 볼 때 부상탑은 갯벌에 세워진 줄 알았는데

가까이 다가가서 보니 뗏목같은 형식으로 만들어져 밀물때 물이 밀려와도 물위에 뜨게 설계되어 있다.

밀물때 찾으면 물위에 뜬 부상탑의 특별한 모습을 볼 수 있을듯하다.

 

 

 

 

 

 

 

부상탑은 물에 떠내려가지 않도록 몇 개의 줄로 묶여져 있다. 

커다란 탑은 아니었지만 줄에 의지하여 갯벌위에 홀로 버티는 모습을 보니 색다른 정취를 느낄 수 있었다.

 

 

 

 

 

 

 

돌아가는 길. 안면암의 웅장한 사찰이 보인다. 알록달록한 건물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사찰은 천수만이 내려다보이는 곳에 3층짜리 현대식 건물로 지어졌다.

 

 

 

 

 

 

 

흐린 날씨라 그런지 나름 운치를 더해줬던 안면암의 부상탑.

흐린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색다른 사찰을 찾아 찾아오는 사람들의 발길이 계속 이어지고 있었다.

 

 

 

 

 

 주소: 충남 태안군 안면읍 정당리 178-7

전화: 041-673-2333 

홈페이지  http://www.anmyeonam.org/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기하네요.ㅎㅎ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4.07.26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갯벌에 탑이 있고 신기하네요..ㅋ

    2014.07.26 12:52 [ ADDR : EDIT/ DEL : REPLY ]
  3. 부상탑이 물에 뜬다고 붙여진 이름인가 봅니다. ^^
    잘 보고 갑니다.

    2014.07.26 23: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시간 맞춰서 가야하는 곳들은... 제가 참 운이 없더라구요. ㅎㅎ
    예를 들어..... 소매물도에서 등대섬.. 가는 거.. 한 번도 성공 못했습니다.

    2014.07.27 0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여름철 안면도는 정말 가볼만한 곳이죠

    2014.07.27 08: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