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외/Canada,USA

최고의 가족 여행지 캐나디안 로키

반응형
 

 


캐나다 로키가 나에게 최고의 가족 여행지인 이유는 아주 간단하다.


이곳에 혼자왔을 때 소중한 가족과 나중에 꼭 함께 와야겠다는 생각이 유독


강하게 들기 때문이다. 혼자 꿈에서 조차 볼 수 없는 풍광을 보는 것이 너무나 안타까웠던 곳.

정말 다행이도 가족과 함께 했다.^^


후회하는 일이 없도록 가족과 꼭 가는 것을 권한다.


몇 번을 가도 항상 새롭게 맞아주고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하는 여행지.


죽기 전에 이곳을 못보고 죽으면 정말 억울할 꺼 같다.^^









 



- 아이스필드 파크웨이 -


꿈에서 조차 보지 못했던 풍광은 아름다움과 웅장함을 넘어 충격으로 다가왔다. 내가 아는 어떠한 표현력으로도

로키를 표현한다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뾰족뾰족한 침엽수림으로 끝없이 펼쳐진 울창한 숲, 그 숲 사이로

에메랄드 빛을 띄며 유유히 흐르는 강과 엘크, 곰, 무스, 산양, 다람쥐등의 다양한 동물들이 평화롭게 뛰어노는

동물의 천국. 
끝없이 펼쳐진 돌산은 만년설의 하얀모자를 쓰고 있었다. 특히 로키의 자랑이라 할 만한 호수는

저마다의 아름다운 색깔을 가지고 있어 몇 번을 다시 와도 감탄사만..
 
산, 호수, 폭포, 동물, 숲, 만년설등 자연에서 볼 수 있는 모든 것들이 로키안에 있었다.


너무나 대단한 풍광에 감동하다 못해 눈물까지 글썽거렸던 곳.


자동차를 렌트해서 지구상에서 가장 웅장하고 장엄한 도로로 일컬어지는 아이스필드 파크웨이의 230km의


도로를 달리는 동안 눈의 시선을 어디다 둬야 할지 모를 정도로 그곳에서의 하루하루가 계속 꿈을 꾸는 듯했다.


'천국을 달리는 도로
'라는 표현은 이곳에만 써야 어울리는 것 같다!!!


"
최고의 예술품은 자연이다!!!"


살면서 어려운 일이 생기거나 힘들 때 이곳을 생각하면 힘이난다.
대자연앞에서 손톱의 때 정도의 가치도 안돼는

내 자신이 이런 작은 일들로 힘들어 하는가 하고..  정말 정말 말이 필요없는 최고의 장소다.




 

 



 

 - 모레인 호수 -


가장 사랑스러운 장소로 모레인 호수는 나에게 항상 1순위였다.

문득 이곳에서 이런 생각이 들었다.


“이곳에서 죽어도 여한이 없다고..”

 






 

 

 

 

- lake louise -

 

로키에서 닥터지바고의 시베리아 설원장면이 촬영된 콜럼비아 대빙원과 함께 가장 유명한 곳.


세계 10대 절경으로 꼽히는 장소.


유키구라모토가 이곳의 아름다움에 반해 lake louise란 곡을 만들었다.


아침에 lake louise에 반영된 빅토리아산의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천국이 따로없다.


이곳에서 빅비하이브나 식스글라시어 까지 트레킹은 lake louise의 아름다운 다른면을 보게된다.


시간 여유가 있음 꼭 권하고 싶다.

 

 




 


 

  

- 보우밸리 파크웨이 -

 

보우밸리 파크웨이 어딘가에서 차를 잠시 멈췄다.


뒤에는 캐슬산이 있었고 앞에는 만년설과 숲 그리고 영화 "돌아오지 않는강"의


보우강이 있었다. 그리고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기차코스라는 로키 마운틴 기차


코스의 철길이 보이고...


그동안 내안에 있던 스트레스가 말끔하게 한순간에 다 날라가는 느낌이란!!

 

로키로의 여행은 행운이 아닐까??

 

 




 



 

- 말린호수 -

 

지구상에서 2번째로 큰 빙하호.


인간이 만든 어떠한 기계로도 로키의 웅장함과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잡아낼수 없을듯..


실제로 보면 너무나 어마어마한 풍경에 입이 다물어 지지 않는다.


 사진 작가들이 캐나다에 오면 가장 사진 찍고 싶다는 곳.


 













- 에메랄드 호수 -


어디선가 요정이 튀어나올 듯한 동화속의 호수.


밴쿠버에서 차로 14시간 동안가서 로키에서 가장 처음에 접한 호수라
그 감동은 남달르다.


침엽수림과 높은 바위산으로 둘러쌓인 호수는 사람들도 없어서 더없이 아늑해 보였다.






 


- 미네완카호수 -

인공호수라고 믿기지 않을 만큼 크고 자연스러운 곳이다. 밴프 국립공원에서 가장 큰 호수로 미네완카는

인디언의 말로 '영혼의 호수'인데 죽은 사람의 혼이 이 호수에서 서로 만난다고 한다.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