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이야기2019. 2. 10. 18:44
반응형


오산 독산성 보적사에서 노니는 아깽이


미세먼지가 최악이었던 작년 초겨울쯤~ 

안개가 자욱한지 알고 올라갔던 오산 독산성..

알고보니 최악의 미세먼지가 발생한 날이었다. ㅠㅠ

그래도 어찌하라~ 왔으니 독산성을 한바퀴 둘러보기로 했다. 

보적사에 이르렀을때 고양이 가족이 보인다. 






턱시도 어미와 아깽이들 4~5마리..

어미가 턱시도인데 아깽이들은 턱시도가 한마리도 없다.^^

치즈태비, 고등어태비, 삼색이 아깽이들은 이제 막 젖을때고 2달 정도 된 것 같다. 

산이고 겨울이라 먹을 것이 걱정되었는데 다행이도 보적사 스님들이 사료를 챙겨주시는 것 같다. 





@ 오산 독산성 보적사에서 노니는 아깽이

 


산과 사찰이 놀이터가 된 아깽이...

아장아장 걷는 모습이 너무나 귀여워 한참을 머물렀다. 






좀 더 다가가려고 하니 나무뒤로 숨으려고 한다. 


"나 찾아봐라~"





@ 턱시도 어미 



유심히 나의 행동을 주시하는 턱시도 어미..

아깽이들 편하게 놀게 가만히 놔두라고 말하는 것 같다. 





@ 오산 독산성 보적사에서 노니는 아깽이




너무 귀여우서 가슴 심쿵하게 만들었던 치즈태비 아깽이. 

고양이 별로 간 콩이랑 닮아서 순간 울컥했다. 

미세먼지가 극성이라 몸에는 안 좋았지만, 

아깽이들 보는 것만으로도 행복감이 밀려온다. 






오래 건강하게 살려면 꼭꼭 숨어서 인간을 멀리해야 한다.^^ 






겨울동안 잘 살아있을까? 지금쯤 어미로 부터 독립했을까?

아깽이 사진을 보면서 괜한 걱정을 하게된다. 

야옹이를 좋아하는 만큼 야옹이에 대한 오지랖도 점점 넓어지는 것 같다. ^^



반응형
Posted by 큐빅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고양이가 함께 서식하는 모습이 신기합니다.

    2019.02.10 21: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4~5마리의 아깽이들을 한번에 본 것이 처음이라 신기하기도 하고 귀엽기도 했네요.

      2019.02.10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2. 에고...녀석....
    안타깝네요.ㅠ.ㅠ

    2019.02.11 05: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자연 속에 노니는 냥이들이
    더 귀엽고 이뻐 보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새로운 한주를 여유롭게 시작하세요.. ^.^

    2019.02.11 08: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에고 미묘들이예요. 엄마가 턱시도 있는데 없다고 하면 다 아빠 닮았을까요?
    귀요미들 잘 지냈으면 좋겠어요 ㅎㅎ

    2019.02.11 11:09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아빠 닮았을듯요 ㅋㅋ
      아깽이들 생각하면 겨울이 얼릉 지나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2019.02.17 01:51 신고 [ ADDR : EDIT/ DEL ]
  5. 귀엽고 매력적인 야옹이 가족이네요.
    추운 날씨 잘 버텨내고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으면 좋겠네요.

    2019.02.11 12: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아고 귀여운 아이들 ㅠㅠ

    2019.02.11 19: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