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외/Laos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경건한 불교의식, 탁발 행렬

반응형

 

경건한 불교의식, 탁발 행렬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새벽에 눈이 떠졌다. 여행에 대한 열정 때문에 여행지에서 늦잠을 자는것을 허락하지 않는 것도 있지만,

루앙프라방에서 아침일찍 시작되는 탁발 수행을 보기위해서 일찍 일어나야 했다.

탁발은 루앙프라방에서 가장 큰 볼거리라는 경건한 불교의식으로 일종의 공양이라고 할 수 있다.

스님들이 아침일찍 나와 먹을것을 받아가는 의식이다.

 

여행전에 사진이나 영상으로 많이 봐서 식상할수도 있지만,

그래도 여행지에서 유명하다는 것은 보거나 경험해봐야지 나중에 후회가 없는 것 같다.

숙소에서 자전거를 빌려 탁발 행렬을 보기위해서 루앙프라방 올드타운으로 달려갔다.

 

 

 

 

 

루앙프라방 올드타운의 메인거리에 도착하니 5시가 조금 넘었다. 탁발 행렬을 보기위해서 관광차들이

모여드는 모습도 볼 수 있는데 한편으로는 신선한 종교의식이 상업화되가는 느낌도 받았다.

기다림도 잠시.. 5시 반 정도가 되니 스님들의 행렬이 나타나기 시작한다. 

스님들은 음식을 담기위해 바리때를 들고 맨발로 일렬로 걸어온다. 

 

 

 

 

@ 탁발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맨앞에 있는 스님은 다른 스님과 비교해서 옷색이 조금 다르다.

나이많은 스님이 맨앞에 서고 서열에 따라 스님들이 뒤따른다고 한다.

 

 

 

 

 

맨발로 거리를 걷는 스님의 모습이 경건하게 한다. 

조용한 상태에서 시작되는 의식이라 더욱 그러했던 것 같다.

 

 

 

 

 

탁발 행렬이 시작되기전 미리 거리에 자리를 잡은 시주들이 스님들에게 음식들을 나누어주지만,

머리를 숙여 숙여 고맙다는 표시를 하지않고 꿋꿋하게 지나간다. 이것도 이곳의 문화인듯하다.

 

 

 

 

 

현지인 뿐만아니라 여행객도 시주를 한다. 

서양인들이 거리에 앉아 시주를 하는 모습을 보니 낯설기도 하지만,

경건한 의식을 직접 체험해 보려는 순수한 마음이 느껴진다.

어떤 음식이 담겨있나 궁금했는데 찰밥도 있고 과자나 사탕도 있다.

 

 

 

 

@ 탁발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다른 불교나라나 라오스의 다른 도시에서도 탁발 행렬이 있지만,

루앙프라방 탁발 행렬이 특히 유명한 이유는 매일 새벽마다 행해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어느시기에 가도 마음만 먹으면 탁발 행렬을 볼 수 있다.

 

 

 

 

 

나이어린 동자승도 볼 수 있는데 아직 어려서 귀엽기만 하다. 

나이가 어린만큼 바리때의 크기도 작은데

동자승들은 시주로 찰밥 보다는 과자나 사탕 같은 것을 더 좋아한다고 한다.

스님이긴 하지만, 그들도 어린이니 이해가 간다.^^

 

미얀마에서 가정 형편이 어려워 자식을 키울 여력이 안되 어린 아이를 사찰에 보낸다는

소리를 들은적이 있었는데 어린 동자승을 보니 어린나이에 동자승이 된 사연은 모르지만,

어느순간 미얀마에서 봤던 동자승이 오버랩되기도 한다.

 

 

 

 

@ 탁발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루앙프라방에서 마주친 스님들은 대체로 사진에 담기는 것에 관대하지 않아서

카메라로 그들의 모습을 담으려고 하면 얼굴을 돌리거나 뭐라고 해서 몇번 사진을 찍으려고

시도하다가 포기했는데, 탁발 행렬을 할 때는 스님들의 사진을 편하게 담을 수 있었다.

 

참고로, 탁발 행렬은 경건한 종교의식이므로 거리를 두고 조용히 감상하며,

카메라의 플래쉬를 터뜨리는 행위는 삼가하는 것이 좋다.

 

 

 

 

 

 

아침일찍 나와 시주를 하는 어머니의 모습들을 보니 

자식을 잘되기 위해 간절히 노력하시는 어머니의 모습도 생각나 가슴이 찡했다.

 

 

 

 

 

아침 5시 반쯤 시작된 탁발 행렬은 6시가 넘어가니 끝물이다.

그래서 탁발 행렬을 제대로 보기위해서 새벽같이 서둘러야 한다.

매일 해뜰무렵에 진행되니 시기에 따라 시작되는 시간이 다를 수 있다.

 

 

 

 

 

다음날 탁발 행렬을 다시 보기위해서 새벽같이 서둘러 올드타운 메인거리로 나왔다.

자리를 펴고 무릎을 꿇고 앉아 스님들을 위한 음식을 준비한 사람들의 모습이 보인다.

 

 

 

 

@ 탁발 행렬 [라오스 루앙프라방 여행]

 

 

 

 

경건한 불교의식인 탁발 행렬...

오늘도 누군가는 탁발 행렬의 경건한 모습에 힐링이 될 것 같다.

 

 

반응형

Comments